청각장애 학생, 소리를 문자로 보는 생태관광 즐겨요(환경부보도자료,'17.5.29)

HOME > 환경 > 환경새소식

청각장애 학생, 소리를 문자로 보는 생태관광 즐겨요(환경부보도자료,'17.5.29)

청각장애 학생, 소리를 문자로 보는 생태관광 즐겨요
 
 

▷ 국립생태원, 청각장애 중고생 대상으로 5월 30일부터 이틀 간 생태복지관광 프로그램 운영

▷ 청각장애 학생들에게 실시간 문자통역 서비스 지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이희철)은 청각장애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5월 30일부터 1박 2일 동안 국립생태원과 충남 서천군 일대에서 생태복지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장애 학생들을 교육하는 특수교육기관인 서울 애화학교 중·고등학생 16명과 안전교육 소방관 등 총 27명이 참가한다.

국립생태원은 장애인과 소외계층 어린이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생태교육과 관광 활동을 지원하는 생태복지관광 사업을 2016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이번 청각장애 중·고등학생 대상 생태복지관광은 '에코리움 나이트-투어(Ecorium Night-Tour)' 등 다양한 생태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장애 학생들에게 생태적 소양을 함양하도록 했다.

※ 에코리움 나이트-투어(Ecorium Night-Tour): 충남 서천군 국립생태원 대표 전시관인 에코리움에 살고 있는 사막여우, 선인장 등의 동식물을 관찰하는 프로그램

참여 학생들은 서천식물예술원, 문헌서원 관람을 시작으로 국립생태원 에코리움을 비롯해 서천군 생태관광 명소인 장항송림산림욕장 등을 체험한다.

특히, 국립생태원은 청각장애 학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생태관광 구두 설명을 문자통역사가 실시간으로 문자로 전송하는 문자통역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국립생태원은 생태복지관광의 수혜 대상자를 확대하는 등 장애 유형별로 맞춤형 생태관광 프로그램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년소녀 가장을 위한 생태복지관광을 올해 하반기에 추진할 예정이다.

이희철 국립생태원장은 “국립생태원은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생태관광의 기회로부터 소외된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생태체험을 균등하게 제공할 수 있는 생태복지관광이 실현되도록 생태관광 활성화와 생태문화 확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OPEN 공공누리 마크 – 출처표시,상업용금지 조건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청각장애 학생, 소리를 문자로 보는 생태관광 즐겨요(환경부보도자료,'17.5.29)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음글
2017 인천-홍콩 저어새 국제워크숍 개최
이전글
2017년 인천 한강하구 포럼 개최 안내
목록
  • 조회:1232
  • 담당자:녹색기후과
  • 담당전화번호:032-440-8593
  • 출판일:20170529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평균 0 점 / 0 명 참여]
  • 참여